뱀파이어 효과

이명박 정부 때부터 의료민영화를 편하게 한 번 생각해 보다가 졸지에 불쌍한 혼자가 된 느낌에 위축되고 말았다. 나는 현재 국민건강보험의 혜택을 받는 처지이다. 그런데 만약 의료보험에 해당하지 않는 항목의 병에 걸린다면 심각해진다. 통장 잔액을 두둑하게 갖고[…]

더 보기 …

도리화가

이종필 감독의 <도리화가>는 조선 고종 시대, 판소리의 대가 신재효가 제자 진채선의 아름다움을 복숭아꽃과 자두꽃이 핀 봄 경치에 빗대어 지은 것으로 알려진 단가이다. 1867년 흥선대원군이 전국의 소리꾼들을 위해 열었던 ‘낙성연’에서 조선 역사상 처음으로 여류 소리꾼의 소리가[…]

더 보기 …

브이 포 벤데타

박근혜 정부는 상상을 초월한다. 파리의 IS 테러에 물타기를 하면서 매끄럽게 등장한다. 사자의 빈소를 다녀와 국무회의에서 기껏 한다는 말이 ‘복면 금지법’이란다. 민중 총궐기대회와 IS도 그렇게 하기 때문이란다. 이게 뭐지? 민중 총궐기를 IS와 같은 시선으로 바라본다는 그의[…]

더 보기 …

나의 라임 오렌지 나무

사물과 연애를 할 수 없다고 생각하는 사람이라면 지금 내가 쏟아놓는 이야기도 엉뚱한 방향으로 쏠릴지도 모르겠다. 연애라는 말만 나오면 섹스만을 연상하는 사람이라면 모를까. 뭐, 유명세를 치르지 않는 대중에 속하는 나는 이 또한 조용히 지나가 주겠지 하며[…]

더 보기 …

스파이 브릿지

십 년이다. 나는 십 년 전만 해도 이맘때면 아버지의 고향, 평양에 갈 수 있다고 생각했다. 한국사회는 민주주의의 자유로움에 요동치고 있었다. 그 자유로움은 당시의 언론 환경을 주목하면 쉽게 드러나는 광경이다. 지금의 주류 언론들이 국민정부와 참여정부를 얼마나[…]

더 보기 …

영화 ‘마션’ 따라잡기- NO 빈손

한마디로 블록버스터의 요소를 듬뿍 담아놓은 실망스러운 영화이다. 맛집이라 알려진 식당에 들어가 조미료의 느끼함을 처절하게 맛보고 나온 느낌이랄까. 어떤 것이든 선입견은 긍정적이기보다 부정적인 것이 더 많았던 때를 생각해 보면 이것은 나의 선택 전 나만의 기대감이었으리라. 하필이면[…]

더 보기 …

뷰티 인사이드

리메이크된 <뷰티 인사이드>의 원작은 도시바와 인텔의 후원으로 노트북 홍보를 목적으로 만들어진 지극히 상업적인 영화란다. 2012년 인텔 & 도시바 합작 소셜 필름인 ‘The Beauty inside’인데 이 작품은 칸 국제광고제 그랑프리 클리오 국제광고에서 금상을 차지하기도 했다더라. 상업성을[…]

더 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