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0127 오늘의 탐라

160127 tt

 

26일 박대통령은 ‘법은 목욕탕’, ‘약자들에 따뜻한 엄마 품’같은 존재가 되어야 한다고 말했다.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