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70109 오늘의 탐라

 

이제 뒤집자.
돌려놓자.
미수습자들도 하늘에 닿을 수 있게…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