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황 브리핑

그 이름만 들어도 추억 돋는 “목함지뢰”에서 시작된 상황이 점차 수위를 높여가며 세계적인 이슈로 떠오르고 있다. 원래 지구상에 남은 최후의 분단국가이자 세계 최강의 라이벌인 미–중이 영역을 맞대고 있는 한반도라는 특성상, 아주 작은 시비만 붙어도 해외 토픽이[…]

더 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