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거제도 예행연습

타이밍도 적절했고, 이 정도 규모의 재보선에서 새로운 제도를 시험 적용해 보는 것은 상당히 적절하다는 느낌이 든다.  바로, 통합선거인명부가 적용되어 치러지는 새로운 부재자 투표 시스템, 부재자 투표라기 보다는 거의 “사전투표제”에 더 가까운 상당히 획기적인 선거제도 개정에[…]

더 보기 …

50시간

2012년 12월 19일 오후 6시까지는 이제 50여시간 남았다.  이 남은 50시간이 향후 5년을 좌우하게 될 것이라 생각을 하니 막 손에 땀이 다 나려고 한다. 모두들 다 그럴 거라는 생각도 든다.  입달린 사람들은 한 마디씩 다[…]

더 보기 …

이제 다시 시작이다

말도 많고 탈도 많던 통진당의 선거가 마무리 되었다.  공식 발표에 의하면, 통합진보당의 차기 대표로는 강기갑 후보(20861표, 55.86%)가 강병기 후보(16479표, 44.14%)를 예상밖의 꽤 큰 표차이로 제치고 당선되었고, 최고위원 선거에서도 당권파를 비판하던 쪽의 후보가 두명(천호선, 이정미)이 당선되었다. […]

더 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