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제남 효과

사전에 등록해야 할 말이 몇가지 더 생겼다.  김제남스럽다, 줄여서 제남스럽다..  용법은 몇가지로 설명할 수 있다.  1. 서면으로 약속까지 해 놓고 며칠뒤에 자신의 말을 뒤집어 버리는 행동이나 그런 행동을 하는 사람. 2. 자신이 한 행동의 의미를[…]

더 보기 …

이해의 도구, 밈

정치는 사람이 하는 일이다. 즉, 정치적 현실을 이해하고 나아가서 대안을 제시하고 미래를 얘기하려면 사람에 대한 이해가 필수적이다. 문제는 그게 쉽지 않다는 것이지만..  사람에 대한 이해는 진짜 쉽지 않은 일이다. 일단 개인에 대한 이해부터가 쉽지가 않다.[…]

더 보기 …

민노당 자주파에 대한 변명

변명이라 썼지만, 실은 전혀 변명이 아니다. 민노당 내부 정쟁의 핵심은 사실 무지하게 웃긴 스토리이다. 1) 당내 쪽수는 이른바 평등파(PD계열)가 훨씬 많다.2) 그러나 당의 핵심은 자주파(NL계열)가 꽉 잡고 있다.3) 종북파(주사파)는 없다. (일단, 대외적으로는.) 사실, 이것은 90년대[…]

더 보기 …

민노당의 미래

  민노당은 이번 대선에서 참혹한 패배를 겪었다.   3.01%(712,121표)의 득표를 한 권영길 후보는 당초 예상되었던 대로, 민노당의 득표력을 더 갉아 먹은 것이라고 밖에는 볼 수없는 결과를 가져오고 말았다.   민노당의 당원도 아니고, 공식적인 지지자도 아닌[…]

더 보기 …